알림

2019 전국생활문화축제 “多 모여 多 함께 多 즐겁게”
오늘(23일)부터 7일간 열린다
관리자 2019.09.23


2019 전국생활문화축제 “多 모여 多 함께 多 즐겁게”

오늘(23일)부터 7일간 열린다

- 오늘(23일)부터 청주한국공예관서 RC카, 제주 마을신문 등 다양한 작품 전시
- 7일간 생활문화동호회 공연, 영상제, 어린이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마련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원장 김영현)과 충북문화재단(대표이사 김승환)이 공동 주관하며 충청북도와 청주시가 후원하는‘2019 전국생활문화축제’가 오늘(23일)부터 29일(일)까지 7일간 청주고인쇄박물관과 청주한국공예관 일대에서 개최된다.

‘2019 전국생활문화축제’는 일상 속에서 문화생활을 향유하는 전국 생활문화인의 잔치로‘함께 사는 세상, 多 모여 多 함께 多 즐겁게’라는 슬로건 아래 진행된다. 올해는 6회를 맞이해 서울을 벗어나 충북 청주에서 열려 지역문화를 활성화와 충북도민들의 문화향유 확대에 그 의의가 있다. 전국 16개 권역, 42개 기관, 240여 개 동호회, 2,000여명의 생활문화인들이 참여하여 끼와 열정을 함께 나누고, 생활문화활동을 교류하기 위해 화합의 장으로 마련된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축제 첫 날인 오늘(23일)부터 청주한국공예관 1, 3층에서 진행되는 특이 컬렉터들의 기획전시와 생활문화동호회들의 작품 전시가 축제의 시작을 알린다. 더불어 사전연계 홍보행사로 충북생활문화축제의 일환인 버스킹 공연이 충북 각지에서 열린다.

특별 기획 전시‘덕후, 덕질, 성덕展’은 특이 컬렉터들의 수집품이 전시된다. 서울·충남을 중심으로 6,000여명의 회원들이 활동하는‘RC 탱크 동호회’가 실제 전쟁에 쓰인 탱크와 트럭을 축소시킨 RC카들을 전시하며 28일(토), 29일(일)에는 일반 관람객들이 직접 조종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도 준비한다. 또 제주 ‘달그리안’의 우도 마을신문이 전시되어 우도의 역사와 문화, 사라져가는 해녀문화 등 우도에 대한 기록을 만나볼 수 있으며 그 외 다양한 수집 작품이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참여 동호회들의 생활문화 전시‘내가 만들고 함께 즐기자展’에는 충북의 ‘보리다온’이 참여해 빛의 각도에 따라 미적 효과를 내는 맥간공예를 전시하고 부산‘해운시서화동호연구회’가 족자형태 및 부채화 형태의 전통서화를 전시한다. 이 외에도 10개 동호회가 각양각색의 작품을 전시하며 모든 전시는 축제 마지막 날인 29일(일)까지 진행된다.

이어 27일(금)‘다 모이는 날’에는 축제 준비 퍼포먼스와 충북생활문화축제의 공연이 이어진다. 또한 남은 3일간 진행될 생활문화 영상제, 공예체험, 문화카페, 정책홍보관이 시작된다. 28일(토)‘다 함께 하는 날’은 개막식 및 거리퍼레이드, 동호회 간 콜라보가 있는 본 공연과 함께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어린이 공연과 질구지 거리 프리마켓 등 풍성한 즐길 거리가 마련된다.

동호회들의 전시 및 공연, 부대 프로그램이 이어지고, 7일간의 축제의 막을 내리는 29일(일) ‘다 즐거운 날’에는 폐막식과  3개 지역의 풍물 콜라보 공연으로 전국 생활문화인들의 교류의 장이 마무리된다.

한편 오늘(23일)부터 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사전 연계 홍보행사로 충북권 동호회의 버스킹 공연이 진행된다. 음성읍 주민자치센터, 영동역, 청주국제공항 등 충북 각지에서 열리며 7일간의 축제에 힘을 실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축제에 대한 내용은 축제홈페이지(http://www.everydaylifeculture.net)에서 확인 할 수 있으며, 축제 참가 및 관람은 무료이다.


○ 붙임1. 2018 전국생활문화축제 전시 사진
○ 붙임2. 2019 전국생활문화축제 기획 전시 및 생활문화 전시 일정
○ 붙임3. 2019 전국생활문화축제 프로그램 구성
○ 붙임4. 2019 전국생활문화축제 전체 프로그램 일정

 

이전글
다음글